2020.7.13 월 22:12  
전체기사보기 | 구독신청 | 지면보기
> 뉴스 > 경제 > 교통
     
박원순 시장, 구의역 방문 "지하철 안전 외주 근본적으로 중단"
청년 노동자들이 저임금 비정규직 악순환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다
2016년 05월 31일 (화) 13:11:47 이석봉 기자 hslee0049@naver.com
   
 

박원순 서울시장이 31일 오전 서울 지하철 2호선 구의역 스크린도어 사고 현장을 찾아 희생자에 대한 애도의 뜻을 표하고 유족들을 위로했다.

박 시장은 현장을 돌아보고 "지난 토요일 사고로 젊은 목숨을 잃은 것에 비통함을 느낀다"라면서 "시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서울시장으로서 서울 시민들께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번 사고는 단지 한 사람의 사고가 아니라 우리 사회 청년들이 내몰리고 있는 현실에 대한 고발"이라면서 "기성세대의 한 사람으로 책임을 통감한다"라고 말했다.

박 시장은 이어 "경영 효율을 이유로 얼마나 많은 청년노동자들이 저임금 비정규직의 악순환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는지, 과연 그 실태를 우리가 제대로 알고 있는지 두려움이 앞선다"라고 개탄했다. 

박 시장은 또 "이번 사고의 원인에 대해 철저한 진상규명과 책임을 묻고, 지하철 공사 안전관련 업무의 외주를 근본적으로 중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석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이코노미 투데이(http://www.i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논란 있지만 박원순 5일장 예정대로
인천서 5일간 금은방 2곳 털려
뺑소니 사망사고 20대…사고 차량 몰
마스크 거부 승객들에 몰매맞은 프랑스
분당 아파트서 30대 여성 숨진 채
김경수 경남지사, "피해자 이야기,
故 백선엽 장군 국립현충원 안장 논란
서울특별시장(葬) 45만명 반대 분열
'1원까지 탈탈' 금배지 떼기 전 후
양주 옥정 새 아파트 내부서 '하수구
회사소개 | 기사제보 | 독자의견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강서로 348, 111동 404호 | 대표전화 02) 2603-5007 | 팩스 070-7966-5007
등록번호: 아 01221 | 등록년월일 2010년 4월 21일 | 발행인: 이문열 | 편집인:이문열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문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문열
Copyright 2010 이코노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