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9.19 목 20:31  
전체기사보기 | 구독신청 | 지면보기
>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홍남기 부총리, 내년 ADB총회 의장 선출
내년 5월 2∼5일 인천 송도서 ADB 연차총회
2019년 05월 04일 (토) 22:46:56 이윤석 ietoday@daum.net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4일(현지시간) 피지 난디에서 열린 제52차 아시아 개발은행(ADB) 연차총회에서 내년 5월 인천 송도에서 개최예정인 제53차 ADB 총회 의장으로 선출됐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홍 부총리는 4일(현지시간) 나카오 다케히코 ADB 총재와 면담을 갖고 한-ADB간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아울러 차기 연차총회 준비를 위한 양 기관간 협력 및 역내 녹색 인프라 지원 관련 의향서 2건도 체결했다.

ADB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개도국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1966년 설립한 개발은행으로, 68개 회원국으로 구성된다. 한국은 ADB 창립 회원국이다.

홍 부총리는 나카오 다케히코 ADB 총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차기 개최국 홍보행사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아시아 2020: 혁신, 포용 그리고 통합’의 내년 ADB 연차총회 주제를 소개하며 회원국들의 적극적인 참석을 독려했다.

홍 부총리는 “내년 5월 2일부터 5일까지 인천에서 개최되는 ADB 연차총회가 성공적인 회의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언급했다. 나카오 총재는 “한국이 세 번째 ADB 연차총회를 개최하게 되는 등 한국은 항상 ADB의 중요한 파트너”라고 답했다.

홍 부총리는 거버너 총회 연설을 통해 “역내 통합(Regional Integration)을 위해서는 교역 및 투자 활성화를 위한 공동의 대응이 필수적”이라며 “한국도 신남방·신북방 정책 추진 등을 통해 역내 통합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최근 혁신기술의 급속한 발전 속에서 이러한 혁신의 기회와 혜택이 아시아 역내에 골고루 향유될 수 있도록 지식 공유(Innovative Knowledge Sharing)를 강화해 나가야한다”고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개별국가의 특수성을 반영한 접근(Customized Approach)을 통해 지원의 혜택이 소외되지 않고 가장 필요한 지역·국가에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또한 “세계경제 불확실성에 대응해 각국은 부채 지속가능성에 유의하고 성장 잠재력 확충 등 경제의 복원력(Resilience) 확충에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윤석의 다른기사 보기  
ⓒ 이코노미 투데이(http://www.i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황교안 이어 김문수·강효상도 릴레이
文 “콘텐츠 창작자 노력에 날개 달아
'폐사율 100%' 돼지열병 국내 첫
‘이승만 명예훼손 피소’ 도올 김용옥
9.19 공동선언 1주년, 파주 대신
평화당·소상공인연합회 “소상공인기본법
경기 연천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文 “정치권력·자본·속보경쟁·가짜뉴스
김경수 "朴, MB 정부 때 배운 교
경상북도, 걷기여행축제 공모사업 영양
회사소개 | 기사제보 | 독자의견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강서로 348, 111동 404호 | 대표전화 02) 2603-5007 | 팩스 070-7966-5007
등록번호: 아 01221 | 등록년월일 2010년 4월 21일 | 발행인: 이문열 | 편집인:이문열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문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문열
Copyright 2010 이코노미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etoday.kr